관리 메뉴

Golden Compass :: 골든컴퍼스

무휼 스승은 누구? [육룡이 나르샤] 본문

스토리 타임스/영화·TV·애니·미디어 리뷰

무휼 스승은 누구? [육룡이 나르샤]

메리앤 2015. 10. 29. 01:31

 

장삼봉을 스승으로 둔 이방지, 그런데 대체 무휼의 스승은 누구?

 

'육룡이 나르샤'가 '뿌리깊은 나무'의 프리퀄이어서 그런지 정통 사극 '정도전'과의 비교보다는 무휼과 이방지에 대한 관심이 훨씬 높은듯 합니다.

  

이방지가 '고려제일검'을 뛰어 넘어 장차 '조선제일검'이 될 무휼조차 한 수 접고 들어가고 '대륙제일검'인 카르페이 테무칸과 최후의 일전을 펼치게 될 '삼한제일검'의 절세 무공을 지니게 된 에피소드에 대해서는 장삼봉이란 무림의 태산북두를 스승으로 두었기 때문이라는 것이 이미 밝혀져 공감이 되었지만(드라마 구성상),,, 

  

 

무휼은.. 사실 아직까지 답이 없다고 해야 할까요?

아직까지 스승이라고 해봤자 고작 시골 훈장급 레벨인 홍사범에게 별다른 업그레이 없이 이미 문하에 들어간지 1년 만에 스승(?)인 홍사범을 뛰어넘고, 그동안 아까운 교습비만 갖다 바친 것을 알게되어 입신양명을 위해 스스로 하산하게 된 처지입니다. 

매화 무사를 한 번 이겼다는 전적에 한껏 고무되어 드디어 강호에 발을 들인 것이죠.

  

그래도 아직까지는 무림의 고수라 할만한 강적들을 만나지 않았기 때문에 이방원과 분이를 구해주며 어찌어찌 해서 이성계의 본영인 함주까지 가서 창잡이 노릇도 하게 됐습니다.

'육룡이 나르샤'에서 묘사되고 있는 청년 무휼은 그야말로 조금은 바보스러울 정도로 낙천적이고 단순한 성격(마치 영웅문의 곽정과 같은 이미지입니다)의 소유자로 묘사됩니다. 

  

 

그러나 어린 시절 바윗돌로 멧돼지를 때려 잡을 정도로 힘이 장사인데다 체구도 훤칠한 호남형 청년이라는 것은 아주 아주 훌륭한 장점이죠.

어쩌면 이미 타고난 무골인지도 몰라요.

 

하지만 아무리 무공의 재능을 타고난 자라도 제대로 된 스승을 만나야 무림의 고수가 될텐데..

이건 뭐 아직까지는 독학하면서 혼자 크고 있다는 느낌이네요.

향후 반전의 계기가 없다면 무휼은 실전 경험이야 늘겠지만, 이방지와 같은 고수가 되긴 글렀다고 봐야겠죠. 

  

 

그러나 '뿌리깊은 나무'에서 본 무휼은 분명 정파 계보의 무술을 전수받은 인물처럼 '조선제일검'으로서의 위용을 자랑하며, 후일 조선 제일의 고수 이방지와 쌍벽을 이루는 호적수이자, 개파이(카르페이 테무칸)으로부터 마지막까지 세종을 지키다 장렬한 최후를 맞는 진중한 인물로 묘사됩니다.

  

그런즉,,

무휼도 조만간 '스승다운 스승을 만나게 되지 않을까?'하는 조심스러운 추측을 하게 됩니다.

만약 그렇다면 무휼의 스승은 과연 누구일까요?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고려제일검' 길태미와 쌍벽을 이루는 그의 쌍둥이 형제인 길선미이거나, 길선미에 의해 언급되어진 척사광이 아닐까 합니다.

장삼봉도 궁극적으로는 척사광을 찾아 고려에 온 것으로 설정되었으니까요.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요즘 등장하는 청년 무휼의 모습은 꽤 정겹지만, 무공에 있어서는 왠지 아직까지는 상당히 어설프고 조마조마 합니다.

이런 식이라면 이방지와의 대결에서는 근처에도 다가가지 못할 것 같네요.

  

설마 무휼 스승이 홍사범 하나로 마지막은 아니겠죠?

어쨌든 만약 무휼에게 진정한 스승이 나타난다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아마도 척사광보다는 이미 등장했던 길선미에게 더 가능성이 있을 것 같습니다..  

(아니면.. 이방지와 같은 문하가 되거나 아예 다른 스승이 나타나지 않을 수도 있을지 모르겠네요)

  

관련글 :: '뿌나'의 조선제일검 무휼, 그리고 劍과 刀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