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olden Compass :: 골든컴퍼스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개요와 암호화폐의 미래는? 본문

스토리 타임스/소셜·이슈&뉴스 리뷰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개요와 암호화폐의 미래는?

메리앤 2018. 1. 28. 10:51

당대  경제 이슈 중에서 가장 뜨거운 논란이 되고 있는 화제는 단연,, 최근 정부의 거래소 폐지 논란이 일면서 더욱 부각되었던 가상화폐 투자 광풍에 대한 논란일 것입니다.


이 주제에 대해서는 앞으로 꾸준히 세분화 된 주제로 포스팅할 예정이며, 오늘은 가상화폐 중에서 암호화폐, 혹은 수학적 화폐라고도 불리면서도 마치 기축통화 역할을 하는 것과 같은 비트코인에 대한 개요와 향후 불확실성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비트코인 이외의 암호화폐는 알트코인-Altcoin이라 하며, 여기에는 이더리움을 위시하여 리플, 라이트코인, 대시 등이 존재하고 있다)

 


가상화폐 Virtual Currency (암호화폐 Cryptocurrency)

 

동전, 지폐와 같이 실물 형태가 없이 오직 온라인 상에서만 존재하여 거래되는 화폐로서 초기에는 '디지털 화폐'로 불리기도 했습니다.

(가상화폐 : 실물 없이도 거래가 가능한 다양한 결제수단을 포함하는 개념. 온라인상 결제가 가능한 카카오페이 등의 간편결제가 대표적이며, '전자화폐'라고도 한다)

가상화폐는 이러한 온라인 상의 디지털 화폐에 대한 보다 폭넓은 개념이지만, 현재 정부에서는 통칭하여 넓은 의미인 '가상화폐'라는 용어를 사용합니다.

  

그러나 현재 주류를 이루고 있는 '비트코인(Bitcoin)'과 같은 가상화폐는 컴퓨터를 이용한 암호 해독 과정에서 파생되는 채굴 과정과 '블록체인(Blockchain)'이라는 암호화 기술에 의해 파생된 화폐로서 이러한 의미에서 '수학적 화폐'로 인식되어짐과 동시에 '암호화폐'라는 용어로 불려지고 있습니다.

이는 정부나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일반 화폐와 달리 처음 고안한 자의 규칙에 따라 가치가 정해지며,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유통되는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암호화폐의 미래

 

그렇다면 이러한 가상화폐, 즉 수학적 화폐인 암호화폐의 미래는 어떻게 될 까요?

결론적으로 말해서 이에 대한 부분을 낙관하거나 비관하기는 것을 단언하기는 불가능하지만, 역설적으로 너무도 확연한 귀결을 예상할 수는 있습니다.

 

한 마디로 말해서,,

주식투자나 부동산투자 광풍 현상을 투영하면 그 답은 확연하게 드러납니다.

다만 언제나 그러했듯이 이에 대한 결과는 객관적 가치와 올바른 사회 현상과는 완전히 동 떨어진, 개개인 주체들의 가치와 선택에 달린 문제입니다.

 

이렇게 말할 수 있는 가장 핵심적인 근거를 정확히 인식해야 한다는 사실에 기인하기 때문입니다.

가상화폐가 4차 산업혁명의 도래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는 사실은 바로 가상화폐의 존립 그 자체를 유지시키는 블록체인과 같은 '암호화 기반 기술' 때문이지, 광적인 수요에 의한 투기 열풍 때문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물론 암호화폐의 거래상, 보관상의 안전성과 유통의 편의성 및 제반 경비 절감 등의 요인 또한 역시 목전의 투자열풍에 대한 무시할 수 없는 원인이기도 하겠지만, 이것이 기존 화폐를 완전히 대체하는 근본 요인이 될 수는 없으며, 국가가 보장하는 것이 아닌 수요자들에 의해 매겨지는 화폐의 가치가 일관적으로 통용된다는 보장은 없습니다. 

 

또한 거래상의 비밀 보장 때문에 탈세, 도박이나 마약 거래, 돈 세탁, 비자금 조성 등에 악용될 우려가 있고, 무엇보다 일확천금을 위한 일상의 일탈이 가장 큰 문제점으로 대두되고 있으며,, 일각에서는 양자 컴퓨터 확산에 따른 암호화폐의 무용론, (현재 기축통화인 달러 발행국 미국과 비자금 도피처의 천국인 스위스 단 두나라만이 제도권 내에서 합법적으로 가상화폐 거래를 인정하고 있는 현상을 두고) 기축통화인 달러 인플레이션을 무마하기 위한 강대국들의 투기 조장 및 의도적 부양이라는 음모론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따라서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가상화폐의 존립과 그 미래가 어떠한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부여된 가치의 거품'을 파악하고 신중하게 투자하는 주체적인 관점이 더욱 중요합니다.

기술적 파생과 유통에 의한 고차원적 착시 현상에 빠져 주식투자나 부동산투자와 차별화를 둔다면 주식이나 부동산 투기 광풍에 휩쓸리는 것보다 더욱 심각한 결과를 맞이할 수도 있다는 의미입니다.

 

 

'경제'라는 동물은 그 결과가 긍정적인 것이든 부정적인 것이든, 그러한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어떠한 형태로든 계속 변화하며 움직이면서 누군가는 그 결과물인 열매를 취하고, 누군가는 거품을 붕괴시킬 폭탄을 떠 안게 되는 현상을 반복하며 몸집을 불려나가는 야수입니다. 

즉 가상화폐 투자 열기(투기 광풍) 그 자체의 현상은 4차 산업혁명의 본질과는 무관하며,  이러한 분위기가 개개인 모두에게 결코 올바르게, 안정적인 방향으로만 나아가지는 않을 것입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