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olden Compass :: 골든컴퍼스

[입주 희랑] 스피츠 희랑이 새집 입주하는 날 본문

메리앤의 포토스토리/메리앤's메모리

[입주 희랑] 스피츠 희랑이 새집 입주하는 날

메리앤 2012. 12. 6. 06:00

  

스피츠 희랑이

새집 입주하는 날

 

 

 

스피츠 희랑이가 어느덧 芳年 16세가 되었어요.  물론 개 나이죠.

그래서 이제 독립할 나이가 되었다는 각성과 함께...   

 

  

   

새집을 사주기로 했습니다.  

바로 이 집이죠!  개집인 거죠.

반려견, 애완동물 용품이 싸지 않지만, 온라인쇼핑몰에서 3만원대로 구입했어요.

    

 

  

이런 시절도 있었죠. 불과 작년 6월이예요.

 

 

   

그때의 요람같던 집은...

절 반은 뜯어 먹고 절반은 아수라장을 만들어 놨었죠.

  

  

    

그래서 발라당 방석모드로 약 6개월이 지나

드디어 새집이 생긴 거예요.

   

 

일단 탐색부터...

 

 

 

 

드디어 터를 잡습니다. 

 

 

 

입주선물은 개껌

껌과 함께 포즈를...

  

     

     

예전에도 껌은 좀 씹었어요. 

 

 

   

껌을 여유롭게 씹을 수 있는 공간이 생겨 저으기 행복하답니다.

  

 

   

내년엔 시집갈지도 몰라요. ^^;   

 

   

희랑이가 입주 기념으로 간만에 인사드려요~.

오, 해피데이~!

    

   


   

27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