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olden Compass :: 골든컴퍼스

꽃게찜, 크랩의 작은 종결자 꽃게 본문

건강과 힐링& 맛과 웰빙/웰빙&맛과 맛!

꽃게찜, 크랩의 작은 종결자 꽃게

메리앤 2012. 9. 3. 06:00

  

꽃게찜

크랩의 작은 종결자 꽃게!

  

 

"작지만, 다른 어떤 크랩들보다도 美色香味을 두루 갖춘 것은 단연 꽃게이다.

그래서 나는 꽃게가 발 담근 물도 좋다. 아니, 꽃게가 지나간 자리도 좋다"

이 말은 꽃게라면 환장하는 제 옆지기의 말같지 않은 꽃게 예찬입니다. (흐이그... 그저 입만... >.<)

  

콩나물 양념 없이 그냥 生꽃게찜을 만들어 봤어요. ^^

만드는 방법이라고까지 할 것도 없고 그저 소소한 일상의 사진으로 봐주세요..

    

  

아무리 제철은 아니었지만 살아있는 녀석의 포스가 장난이 아니었습니다

무서웠어요 ㅜㅜ

  

 

그래서 남편이 준 유일한 도움은 녀석의 집게다리를 잘라준 것 뿐...

물리면 장난이 아닙니다  *.*

  

 

모래집만 살짝 제거해주시면 됩니다

그냥 통째로 요리하시는 분도 있습니다만, 찜을 먹을 때 육수가 생기는 것을 싫어 하신다면 등껍질을 분리해서 쪄주세요

    

 

찜통 속 받침위에 꽃게를 올려 둡니다

암게의 알도 보입니다

   

 

찜통 안에서 잘 익은 꽃게

밑에 남은 육수는 잘 걸러서 냉장보관 하신다음 된장찌개 등에 활용하세요!

   

 

밥 비벼먹을 등껍질을 클로즈업 해서 한 컷

  

 

접시에 담아두었습니다

  

 

이 순간도 해피합니다  ^^;

   

   

크랩매니아인 남편이 꽃게를 좋아하는 이유 중에는,,

다리살만 먹을 수 있는 킹크랩 같은 종류와 달리 몸통살도 꽉 차고 맛있는 것이 바로 꽃게이며,

몸통 안쪽 껍질까지 다 먹을 수 있는 게도 꽃게이기 때문이랍니다.

 

게의 껍질에는 키토산이 다량으로 있는데 아주 작은 게들 말고는 껍질까지 흔하게 먹을 수 없죠.

그래도 꽃게는 가능하다지만, 저는 네버...! 그냥 알과 살만 먹을래요. ㅜㅜ

   

입맛이 없을 때 간단한 꽃게찜으로 건강과 식욕을 되찾아 보시기 바랍니다~. ^^;

 

새로운 한주도 좋은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21 Comments
댓글쓰기 폼